메뉴 건너뛰기

SEOI GALLERY

Past

조회 수 6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4e9b162b5f0866938f4c0dbd75b2a104.jpg

<기운생동전시에 부쳐

 

 

이상미 (서이갤러리 대표/전시기획)

 

밤새 몰아친 비바람을 견디고 일어선이름 모를 풀들을 바라본다물기를 머금어 반짝이는 풀들언제 뽑힐지 모를 잡초들이건만세찬 비바람 속에서도 살아남아새로운 아침 햇살을 맞이한다이름 모를 잡초와 작은 나뭇가지모든 살아있는 것들에게는 생명의 기운이 있고그 기가 흘러 우주를 움직인다.

 

이러한 생명의 기운을 찾아내어 바라보는 작업이 이완교의 <기운생동작업이다그의 사진들을 바라보고 있노라면그가 찾아낸 풀과 나무들이 내뿜는 기운들이우리를 생동하게 한다키 작은 꽃들이 하늘을 향해 힘차게 뻗어 나가고아직 영글지 못한 이삭들이 세찬 바람에도 사력을 다해 출렁인다비바람에 누웠던 풀들이 다시 일어나 힘을 내고말라가는 솔잎마저도 우르르 군상을 이루어 기운을 발산한다작가는 그의 사진 소재들을 단순히 즉물적으로 바라보지 않고기를 가지고 생동하는 존재소중한 생명으로 바라보았다모든 생명의 가치를 평등하게 봄으로써 모두가 우주의 한 부분이며동시에 우주와 대등한 가치를 가진 존재임을 그는 사진을 통해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다.

 

이번 이완교 작가의 전시는 서이갤러리에서의 두번째 전시이다작가의 또 다른 작업 피안’ 전시를 개최한 것이 벌써 3년이 넘었다첫 전시 기간 중 갤러리 정원의 잡초가 우거진 것에 대해 작가는 매우 만족해하였다잡초도 생명이니 함부로 뽑지 않았음을 기뻐했던 것이다그래서인지 그 후로 해마다더운 여름과 긴 장맛비로 인해 갤러리 마당의 잡초가 무성해져도그것을 쉽사리 뽑아내지 못했다화초와 잡초를 구분하지 않는생명의 가치를 동일하게 보는이완교 작가의 영향이 크게 작용했기 때문이다예쁜 것과 그렇지 않은 것필요한 것과 불필요한 것을 나누는 기준에 동의하지 않은 탓도 있으리라.

 

 

 

어둠 저 너머시간과 공간을 초월하여 진정한 자유와 평화를 누리고자 하는 작업 <피안>의 세계나작고 보잘 것 없다고 구별되었던 것들의 존재 가치를 드러내어우리에게 보여주는 작업 <기운생동> , 모두 작가의 구도자적인 성찰을 통해 찾아낸 작업들이다정갈한 마음으로 세상을 응시하고귀함과 천함없이 모두를 소중히 여기는 작가가 만들어 낸기운생동의 세계를 이번 서이갤러리 전시에서 느껴 보시길 바란다.

16ddbe00c9c031f15f927fc96d70b756.jpg

 

46d7ce3fcbbfa34d96763b3081248d43.jpg

 

34374d46aa191d1a687cf426474a7709.jpg

 

e13a87457e9a22d706e96cd6bba690e8.jpg

 

이완교

 

 

이완교 작가는 사진 분야의 전문가로서 활동을 인정받아 마르퀴즈 후즈 후 세계 명사 인명록에 등재됐다작가는 경희대 음악대학에서 바이올린 전공 학사학위홍익대에서 예술 석사학위를 받았다프랑스 낭시에서 열리는 제18회 국제이미지 비엔날레에 초대되어멧츠의 아세날전에서 부루노 메르시에와 공동 사진전을 열었으며, 2014년 국립 현대미술관에서의 전시 등 많은 전시에 참여하였다.

?

  1. SATA 개인전 <HAPPY PENANCE>

    2022/06/15 Views 2 
  2. 김동우 개인전 <관심 없는 풍경>

    2022/02/27 Views 35 
  3. 안홍범 개인전 <두고 온 시간>

    2022/01/23 Views 43 
  4. 숨쉬는 벽 BREATHING WALLS

    2021/12/06 Views 71 
  5. 이완교 개인전 "기운생동"

    2021/11/07 Views 66 
  6. 박정근 개인전 '엿가락과 담배연기"

    2021/09/26 Views 114 
  7. 김민주 개인전 '낮 꿈'

    2021/08/31 Views 126 
  8. 추영호 개인전 '집-기억의 변주'

    2021/07/26 Views 142 
  9. 박기호 개인전 'Timeline-시간의 연표'

    2021/05/05 Views 202 
  10. 용해숙 개인전 'Non-Landscape'

    2021/04/03 Views 153 
  11. 유별남 개인전 <本>

    2020/12/08 Views 221 
  12. 손이숙 개인전, 버지니아의 방 <Virginia’s Room>

    2020/11/10 Views 1025 
  13. 강홍구 개인전 <Underprint>

    2020/10/26 Views 222 
  14. 노진규 개인전 <가족-Family in the grid>

    2020/09/11 Views 209 
  15. 김정인 개인전 ‘생명 신호 - Life Signal'

    2020/08/25 Views 545 
  16. 이선미 개인전 <열 한 개의 꿈-나는 나비>

    2020/08/10 Views 436 
  17. 윤길중 개인전 <Human Desire>

    2020/08/02 Views 267 
  18. 김전기 개인전 <어떤이의 자리,Someones's Place>

    2020/07/20 Views 925 
  19. 이경희 개인전 <Encounter>

    2020/06/25 Views 65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